지역생활

컬처렐, 배우 정시아와 딸 서우 브랜드 모델로 발탁

컬처렐은 최근 드라마 '황금 정원', '내 뒤에 테리우스'에 출연했던 두 아이의 엄마로 육아맘에게 친근한 배우 정시아와 9살 딸 서우를 모델로 발탁했다고 17일 밝혔다.

서우는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 '오! 마이 베이비' 등에 출연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앞으로 컬처렐의 어린이 유산균 모델로 활동한다. 배우 정시아는 '한국 소비자 장 건강 증진'을 목표로 다양한 캠페인을 펼친다.

I-Health, Inc.의 APAC/EMEA 지역 책임자인 Soren Thomsen은 "정시아와 진행할 장 건강 캠페인이 한국의 더 많은 잠재 고객에게 컬처렐 유산균 제품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우 정시아는 "컬처렐은 나와 같은 육아맘이 신뢰할 수 있는 브랜드로 아이에게 믿고 먹일 수 있다"면서 "과거부터 관심 있게 지켜본 브랜드인 만큼, 컬처렐의 지속적인 성장을 응원한다. 앞으로의 협업이 매무 기대된다"고 말했다.

컬처렐은 4년 연속 프로바이오틱스 세계 판매 1위(DB6 Database, 2019년 프로바이오틱스 부문)를 기록한 유산균 브랜드다. 대표 상품으로는 △다이제스티브 헬스, △헬스 앤 웰니스, △헬시 메타볼리즘, △이뮨디펜스, △키즈 츄어블, △키즈 패킷 등이 있다. 

컬처렐 유산균은 한독의 자사몰 '일상건강'과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한독몰'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SNS 공유하기 페이스북트위터
목록

많이 본 뉴스